장수 한우랑 사과랑 축제 폐막
장수 한우랑 사과랑 축제 폐막
  • 이재진 기자
  • 승인 2017.09.24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1회 장수 한우랑사과랑 축제가 도시민과 지역주민의 호응 속에 24일 막을 내렸다.

 이번 축제는 Red Color를 테마로 자연을 벗 삼아 농촌을 체험할 수 있는 농촌문화관광 축제로 '한우로 전하는 사랑! 사과로 건네는 향기!'를 슬로건으로 지난 22일부터 3일간 펼쳐졌다.

 축제기간 장수사과와 오미자, 한우 등 제수용과 선물용으로 장수의 신선한 농축산물을 저렴한 가격에 구입하려는 도시민들로 성황을 이뤄 전국 각지에서 많은 방문객이 메인 축제장과 장수사과시험포, 수확체험장 등을 방문했다.

 특히 대표프로그램인 장수한우마당을 강화해 축제 만족도를 높였으며 장수지역에 내려오는 백중날의 전통문화인 깃절놀이 시연을 통해 특별한 볼거리를 제공했다.

 또한 사과볼링체험, 토마토 속 황금반지를 찾아라! 등 오락성 가미된 프로그램이 신규개발 및 완성도를 높여 이색 체험거리를 제공했다.

 홍봉길 축제추진위원장은 "올해는 한우와 사과의 다양한 맛을 즐길 수 있는 판매 시식행사와 가족단위로 참여할 수 있는 체험행사를 확대했다"며 "재미와 감동을 주는 축제가 될 수 있도록 더욱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장수군은 장수한우랑사과랑축제가 최고의 명품 농특산물과 한국적인 전통문화가 어우러진 세계 속의 농촌문화관광 축제가 될 수 있도록 알차게 꾸려나가고 축제를 통해 장수군의 농축산물과 브랜드 가치를 높여간다는 계획이다.

  장수=이재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