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매환자 1:1 맞춤 서비스 효과 높아
치매환자 1:1 맞춤 서비스 효과 높아
  • 한성천 기자
  • 승인 2017.08.29 1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가 치매환자에 대한 맞춤형 방문서비스가 환자와 가족들에게 도움이 되고 있다.

 전주시보건소(소장 김경숙)가 운영 중인 사례관리 방문서비스는 최근 급속한 고령화와 함께 치매환자에 대한 사회·경제적 부담으로 인한 각종 사회문제가 대두되는 상황에서 환자의 건강관리 및 중증으로의 이환을 방지하기 위해 치매사례관리사가 직접 가정을 방문해 경증 치매노인들을 위한 인지재활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간호사로 구성된 전담인력(2인 1조)은 치매환자의 가정을 방문해 대상자에 대한 인지기능을 평가한 뒤 △인지재활 학습지 풀기 △그림색칠하기 △만들기 △퍼즐 맞추기 △조호물품 지원 △치매예방체조 △투약지도 등 주의집중력을 높이고 손 감각을 자극해 신체활동을 향상시키는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치매환자를 돌보는 가족에게는 치매에 대한 정확한 정보와 환자를 돌보면서 느끼는 심리적 정신적 스트레스를 해소할 수 있도록 상담과 지지를 해줌으로써 가족의 부담을 조금이나마 경감시키고, 환자와 가족이 함께 치매를 극복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 있다.

 사례관리 방문서비스를 받고 있는 한 어르신(76, 여)은 “나를 담당하는 담당자가 매달 꼭 잊지 않고 와서 같이 만들기도 하고 문제집도 풀고, 약도 챙겨주고 이것저것 가르쳐 주면 반갑고 또 고맙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전주시 65세 이상 인구 8만1555명 중 치매 추정 인구수는 8074명으로, 시는 지난 7월말 현재 8990명에게 치매무료검진 및 검진비를 지원했다. 또, 재가 치매환자 사례관리 서비스는 310명(전주시보건소 100명, 전주시노인복지병원 210명)이 이용하고 있으며, 치매예방교육 및 인지증진 프로그램을 337회 진행하는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치매예방 및 관리에 자세한 사항은 전주시치매상담센터(063-281-6291~5)로 문의하면 자세한 안내 및 상담을 받을 수 있다.


한성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