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광대, 한·중 산학교류 ‘글로벌 산학협력’ 강화
원광대, 한·중 산학교류 ‘글로벌 산학협력’ 강화
  • 김현주 기자
  • 승인 2016.04.08 15: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광대학교는 7일 2016 위너 링크 글로벌 산학교류회를 열고 중국 호남성 국가산업단지 유양경제기술개발구와 협약을 체결하고 국내 기업의 중국시장 진출을 도모하는 기술교류회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김도종 총장과 중국 호남성 유양경제기술개발구 곽력부 주임을 비롯해 진지고 부주임, 장력 과학기술과장, 원광대 송문규 링크사업단장, 이영미 산학협력단장, 김원신, 유향전 공자학원 원장이 참석했다.

원광대 링크사업단과 공자학원이 공동 주관한 한·중 산학교류회는 양국 산업체의 산·학·연 교류를 촉진하고, 원광대 가족회사의 중국시장 진출 지원을 통한 기술사업화 고도화와 우수 글로벌 인재 양성 협력을 목적으로 이루어졌다.

 특히, 원광대와 중국 호남성 유양 경제기술개발구 관리위원회간 이번 협약 체결식에서는 양국 산업체 내수시장 진입을 위한 산학협력 관련 업무의 상호협조와 함께 원광대 재학생의 글로벌 현장실습, 인턴십, 취업연계 등에 대해서도 협력해 나가기로 뜻을 모았다.

 김도종 총장은 인사말을 통해 “상호교류를 통해 양 기관의 공동발전과 함께 오랜 기간 우방으로 인연을 맺어 온 한·중 양국의 우호증진을 이끌어가도록 적극 협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오후에는 200여 개의 원광대 가족회사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중국 내수시장에 대한 이해를 높이기 위한 ‘한·중기업 산학연 교류협력 및 투자설명 기술교류회’와 원광대 가족회사 임직원 및 유양경제기술개발구 관계자의 수출 투자 상담 자리도 이어져 눈길을 끌었다.

익산=김현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