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위즈 프로야구 2군선수단 익산에 둥지
KT위즈 프로야구 2군선수단 익산에 둥지
  • 최영규 기자
  • 승인 2016.01.21 1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산야구장에서 훈련하게 될 KT위즈 프로야구 2군선수단이 익산 기안아파트 입촌식을 마치고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

 KT 위즈 프로야구 2군선수단 60여명이 익산 팔봉동으로 입주를 마무리하고, 지역민들과 함께 하기 위해 21일 팔봉동 주민자치센터에서 입촌식을 가졌다.

 이날 입촌식에는 지역주민 90여명과 KT 위즈 2군선수단 60여명 등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기안아파트에서 팔봉동주민자치센터까지 가두행진을 펼쳤다. KT 스포츠는 이날 주민들에게 떡과 식사를 제공했다.

 한웅재 익산시장 권한대행은 이 자리에서 “KT 위즈 2군 선수단이 대한민국 12번째 세계유산을 보유한 이천년 역사고도 녹색도시 익산에 둥지를 틀어 매우 기쁘다”며 “앞으로 야구 붐과 생활체육 활성화를 통해 대표적인 랜드마크 명소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KT 스포츠 김진훈 단장은 “2군 선수단이 운동하기 좋은 입지 조건에서 훈련을 열심히 해 선수 육성뿐 아니라 좋은 경기력으로 지역주민들로부터 사랑 받는 구단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답했다.

 KT 스포츠는 야구장 시설 보강 등을 마무리하고 오는 3월 31일까지 익산야구장에서 동계훈련을 실시하며, 올해 시즌을 준비한다.

 또 익산지역 초·중·고교 학생들을 초청해 프로야구 경기 관람을 제공하고, 지역생산 물품 구매 및 익산 주소 갖기 운동에 동참할 계획이다.

 익산=최영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