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가박스, 청각장애인 위해 '내부자들' 추가상영
메가박스, 청각장애인 위해 '내부자들' 추가상영
  • 뉴스1
  • 승인 2016.01.14 1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부자들'(감독 우민호) 화면해설 및 한글자막영화가 오는 21일, 22일 전국 메가박스 11개관에서 추가상영된다. © News1star / 영화 '내부자들' 포스터
관객수 850만명을 넘어서면서 흥행을 이어가고 있는 영화 '내부자들'(감독 우민호) 화면해설 및 한글자막영화가 오는 21일, 22일 전국 메가박스 11개관에서 추가상영된다.
  
'내부자들' 화면해설 및 한글자막영화는 지난 해 12월 3일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와 배리어프리영화위원회가 멀티플렉스 극장 메가박스와 함께 하는 ‘메가박스공감데이’를 통해 전국 메가박스 11개관에서 상영된 바 있다.

이번 추가 상영은 영화 흥행과 함께 '내부자들' 화면해설 및 한글자막영화를 관람하지 못한 지역의 시각, 청각장애인들도 영화를 관람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준비됐다.
  
메가박스 수원(터미널), 김천, 천안, 파주금촌, 오산, 구미, 공주, 제천, 경주 등 전국 메가박스 9개관에서는 21일 오후 2시 또는 7시에 1회씩 상영되고, 메가박스 분당과 양주 2개관에서는 22일 오후 2시에 1회씩 상영된다.
  
관람을 희망하는 시각, 청각장애인은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 홈페이지와 한국농아인협회 홈페이지 및 전국 지부, 지회, 복지관 등 전국에 지정된 지역 네트워크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관람료는 장애인 및 장애인 동반 1인까지 1천원이다.

/뉴스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