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생활체육회 “생활체육으로 도민행복시대 선도”
전북생활체육회 “생활체육으로 도민행복시대 선도”
  • 소인섭 기자
  • 승인 2015.01.05 15: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류창옥 사무처장
 전북도생활체육회(회장 박승한)가 생활체육으로 도민 행복시대를 선도하겠다고 밝혔다.

 류창옥 사무처장은 “생활체육의 본질은 생활체육 현장으로부터 시작한다”며 “도민 누구나 ‘안전하고 쉽고 재미있게’ 생활체육에 참여할 수 있도록 양과 질적으로 한 단계 개선된 생활체육의 시대를 새롭게 열겠다”고 밝혔다.

 생활체육회는 최근 6년 연속 대한민국 생활체육 우수회원단체로 선정되는 등 전라북도 생활체육의 기반을 다져왔다. 올해도 역시‘체육의 생활화, 생활의 체육화를 통한 도민 건강 100세 시대 견인’이란 비전을 달성하기 위해 전북 도민이면 언제 어디서 누구나 자유롭게 생활체육을 즐길 수 있는 환경을 조성, 도내 생활체육인들이 제시하는 다양한 의견들을 수렴하고 최상의 생활체육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도록 혼신의 힘을 다하겠다는 각오다.

 류 사무처장은 올 주요 사업으로 “생활체육 동호인 클럽 활성화를 위한 동네 체육시설 활용 프로그램 운영과 동호인클럽 소규모 대회 개최, 생활체육의 꽃이라고 불리는 동호인리그, 유소년전통놀이보급, 청소년·대학생 생활체육 대회, 일반·어르신 지도자·생활체육전문강사 배치 등 분야별 생활체육지도자 배치를 통한 지도 활성화 그리고 지도자 역량강화를 위한 생활체육지도자 연수 등 생활체육의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기금사업인 학교체육시설개방과 스포츠클럽대회 지원 등을 통해 학교체육 활성화에 집중적으로 힘을 쏟아 미래의 주역인 꿈나무들의 인성교육과 신체건강발달에 총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류 사무처장은 생활체육진흥법 제정도 역설했다. 그는 “현재 생활체육을 다루고 있는 법적 근거는 국민체육진흥법이지만 이 법은 생활체육 전반을 뒷받침하고 미래를 열어가기에 부족하기 때문에 국민건강과 행복, 화합 그리고 경제 활성화, 스포츠산업 발전 등과 같은 생활체육의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이제는 생활체육진흥법의 제정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소인섭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