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시합격 호남제일고 출신 김신혜씨 모교서 특강
사시합격 호남제일고 출신 김신혜씨 모교서 특강
  • 이방희 기자
  • 승인 2014.11.27 15: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남제일고등학교(교장 김관수)는 27일 제56회 사법고시에 합격한 호남제일고 졸업생 김신혜씨(2006년 졸업 제24회, 연세대 법학과)를 초청 후배들을 위한 특강을 실시했다.

 이날 김씨는 은사의 가르침에 대한 감사를 표하고 후배들과 대화 자리를 가졌다.

김씨의 모교 방문을 계기로 마련한 선배와의 대화는 당당히 사법고시 합격에 이름을 올린 김신혜 선배와 법조인의 꿈을 가진 1, 2학년 재학생들이 만나 약 한 시간 동안 이루어졌다. 이자리에서 김씨는 재학생들에게 법조인이 되기 위해 어떤 준비가 필요하고 또 어떤 과정을 통해 희망 진로로 나아갈 수 있는지를 안내했다. 또한 재학생들은 선배와의 질의 및 응답을 통해 진로와 진학에 대한 궁금증을 해결하는 의미 있는 시간을 갖게 되었다.

 재학생으로 법조인의 꿈을 가지고 열심히 준비해 온 강영욱군(2년)은 “최근 사법고시에 합격한 선배와의 자리를 통해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얘기를 들으니 앞으로의 공부 방향과 진학에 대한 확실한 의지를 갖게 되었으며, 법조인의 꿈이 더욱 확고해졌다.”며“미래의 예비 법조인으로서 열심히 준비하여 대한민국의 정의를 실현시키는데 앞장서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김관수 교장은 사법고시 합격 축하 꽃다발을 전달하며“‘꿈이 있는 곳에 길이 있다’는 희망의 메시지를 자신의 생생한 체험담으로써 학생들에게 전해준 것에 고마움을 느낀다”며 “확고한 목표 의식으로 꿈을 향해 정진하는 학생들이 졸업 후에도 모교를 잊지 않고 후배 사랑을 실천하는 선배의 모습을 접함으로써 모교에 대한 자부심과 애착심이 견고해지는 계기가 될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호남제일고는 매년 우수한 진학 프로그램을 바탕으로 지역 인문계 고등학교에서 손에 꼽히는 진학 실적을 유지해 왔다. 그러한 진학 실적에 병행하여 대학 졸업 이후에도 고시합격을 비롯한 국가기관이나 연구기관 등 공직에 진출하는 선배들이 늘고 있으며, 이들이 멘토가 되어 후배 학생들에게 진로를 결정하는데 유용한 정보들을 제공하여 많은 도움을 주고 있다.

 이방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