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오늘부터 투구훈련 재개
류현진 오늘부터 투구훈련 재개
  • /노컷뉴스
  • 승인 2014.05.06 1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괴물' 류현진(27, LA 다저스)이 부상 복귀를 위한 투구 훈련에 들어간다. 크게 염려할 부상이 아니라는 것이다.

미국 NBC 스포츠는 6일(한국 시각) '류현진이 7일 투구 재개를 선언했다'는 제목의 기사를 홈페이지에 실었다. "류현진이 지난주 왼 어깨 염증으로 부상자 명단에 올랐으나 다저스 선발 로테이션에서 그의 부재는 짧을 것"이라고 전했다.

돈 매팅리 다저스 감독은 6일 워싱턴 원정 경기를 앞두고 취재진에게 "류현진은 통증이 없고, 내일 투구 프로그램을 시작할 것"이라고 밝혔다.

구단 주치의 닐 엘라트라치 박사도 "MRI 촬영 등 정밀 검사는 필요하지 않다"고 말했다. NBC는 "이는 긍정적인 신호"라고 강조했다.

류현진은 부상자 명단에 오른 지난 3일 현지 취재진에게 "2011년 한화 시절에도 비슷한 상황을 겪었는데 10여일 만에 복귀했다고 말한 바 있다. 피로에 따른 단순 염증이라는 것이다.

당초 류현진은 5일 마이애미 원정에 선발 등판 예정이었다. 그러나 어깨 염증을 호소하면서 지난해 미국 진출 이후 처음으로 3일 부상자 명단에 올랐다.

예년과 달리 시즌을 일찍 시작한 데다 빡빡한 일정을 소화하면서 탈이 났다. 올해 다저스는 통상 4월 개막전과 달리 지난 3월 22일 호주 시드니 애리조나 2연전을 위해 일찍 컨디션을 끌어올렸다. 3월23일 선발 등판한 류현진은 이후 에이스 클레이튼 커쇼의 부상으로 팀 1선발 역할을 맡았다. 4일 휴식 뒤 등판하는 일정이 많았다.

하지만 경미한 부상으로 오는 13일이면 등판이 가능하다. 류현진은 올해 7경기 등판, 3승2패 평균자책점 3.00을 기록 중이다.{ 

/노컷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