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지사배 스키대회 개막
전북도지사배 스키대회 개막
  • 소인섭 기자
  • 승인 2014.01.15 22: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전북도민일보사가 주최하고 전북스키협회가 주관한 제14회 전북도지사배 전국스키대회 개막식이 15일 무주덕유산리조트 티롤호텔 대연회장에서 열린 가운데 김완주 도지사와 임병찬 본보 사장 등 각계 인사 및 참가 선수들이 선전을 다짐하며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 김얼 기자
 아마추어 스키어들의 향연, 제 14회 전북도지사배 전국스키대회가 공식 개막됐다.

15일 오후 5시 무주덕유산리조트 티롤호텔 지하2층 대연회장에서 열린 개막식에는 전국에서 참가 신청한 스키 동호인들이 기대에 찬 모습으로 나타났다. 이날 개막식과 함께 선수들은 17일까지 이국적인 풍광을 자랑하는 덕유산 설원을 화려하게 수놓으며 레이스를 펼치게 된다.

스키대회는 스키 저변을 확대하고 우수 선수 발굴과 동계스포츠 활성화를 위해 전북도민일보사가 주최하고 전북스키협회가 주관하며 전북도와 무주군·도교육청·도체육회·대한스키협회·무주덕유산리조트가 공동 후원한다.

이날 개막식에는 김완주 지사를 비롯해 임병찬 전북도민일보사 사장·최경호 전북스키협회 회장·김광호 전북적십자사 회장·신명순 전북여성단체협회 회장·송기순 여성경제인협회 전북지회장·김대진 전북도체육회 사무처장이 참석했고 무주지역서는 최정섭 무주교육지원청 교육장·김인옥 무주경찰서장·유송열 무주군의회 의원·조내수 농협무주지부장·김청곤 무주덕유산리조트 총괄이사 등이 참석해 개막을 축하하고 선수들을 격려했다.

임병찬 공동 대회장은 대회사를 통해 “도지사배 스키대회는 동계스포츠 저변확대는 물론 도민의 단합과 열정을 모으는데 큰 동력을 만들기 위함에 있다”고 대회 의미를 강조했다. 이어 공동대회장인 최경호 회장은 “대회를 통해 스키 대중화는 물론 동호인과 꿈나무 참가자들 중에서 국내 최고의 엘리트로 성장하는 사례가 만들어졌으면 한다”고 기원했다.

명예 대회장인 김완주 지사는 “전국동계체전서 전북은 19년째 4위를 했는데 전북의 동계스포츠가 더욱 발전돼야 한다는 측면서 대회는 확대해야 한다”고 격려했다.

구윤제·최지원 군은 선수단을 대표해 “정정당당히 경기에 임하고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한편, 스키대회는 알파인(대회전) 대회로 파노라마 슬로프에서 남녀 각 6개 부문에 걸쳐 진행된다. 경기는 대한스키협회 경기규칙 및 전북스키협회 경기운영 내규에 준해 치러지며 16일과 17일 성적 가운데 좋은 기록으로 순위가 정해진다. 시상식은 17일 오후 4시 만선하우스에서 있을 예정이다.

소인섭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